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좌측 소메뉴 바로가기

행복한 은퇴설계의 시작 - 미래에셋생명

개인고객기업고객

로딩중입니다

처리중입니다

고객님께서 제공하신 정보와 관련 정보를 가져오는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주시기 바랍니다.

로그아웃안내

레이어 닫기

자동 로그아웃 예정입니다

남은시간59

고객님의 금융거래 보호를 위하여 30분동안
거래가 없어 자동으로 로그아웃됩니다.
로그인을 연장하시려면 ‘연장하기’ 버튼을 클릭하여 주세요.

고객센터 : 1588-0220

로딩중입니다

처리중입니다

고객님께서 제공하신 정보와 관련 정보를 가져오는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주시기 바랍니다.

홈 > 공시실 > 경영공시실

Risk Management

  • 미래에셋생명은 경영활동 및 이를 둘러싼 제반 환경이 예측치 못한 불리한 방향으로 이탈하는 모든 Risk관리 전담조직을 신설하여 기존의 사업단위 조직에서 산재되어 관리되었던 개별 Risk를 통합하고 과학적 Risk관리 System을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특히, 감독당국의 RAAS, RBC 도입을 통한 재무건정성 감독강화 및 금융시장 불안정 등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변액보험의 리스크 관리의 필요성 증대, CFM, IFRS 등 각종 보험제도 변화에 따른 대응을 위하여 ALM(자산부채종합관리시스템), VIRM(변액보험 리스크관리시스템) 도입 등을 통해 통합 리스크관리체계 구축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보험 Risk 관리

이상사태의 발생이나 경제환경 등의 변화로 인한 부적절한 예정기초율 설정 및 보험상품의 Portfolio로 인한 위험

  • 정기적 이원분석을 통한 상품portfolio조정
  • 예정기초율의 적정성 및 책임준비금 적립액의 적정성
  • 이상재해 또는 급격한 금리 변동시 손익에 미치는 영향 및 대응책 수립

신용 Risk 관리

거래 상대방의 부실화로 인해 대출원리금 및 투자원리금을 당초 약정대로 회수할 수 없게 될 위험

  • 업종별 또는 동일집단에 대한 신용의 집중 통제/Risk 분산
  • FLC모형 등을 이용한 부실여신의 사전예방을 위하여 신용분석시스템과 조기경보시스템의 구축/운영
  • Risk 허용한도와 손실발생액 및 손실예상액을 비교/분석한 결과의 대책 수립/시행
  • 부실채권 발생에 따른 사후 대응조치 및 조기정리방안 수립/시행.

가격변동 Risk 관리

금리, 주가, 환율 등의 변동으로 보유자산의 가치가 하락하여 손실을 입을 위험

  • VaR를 이용한 Risk 한도관리/Monitoring
  • 한도초과 분에 대한 Loss Cut 실시
  • 투자전략에 대한 Risk Impact 분석 및 위험 감안한 성과분석을 통한 투자성과의 적정성 점검

금리/유동성 Risk 관리

자산/부채 기간 Mismatch 및 시장금리 변동으로 순이자소득(NII)이 감소하거나 보유자금 부족으로 대외지급능력이 부족하거나 대출수요에 부응하지 못하는 위험

  • 정기적인 자산/부채의 금리 및 만기구조 분석으로 향후 시나리오별 금리 Impact분석
  • 정기적으로 유동성을 파악한 후, 장단기 자금수급계획, 유동성자산의 보유수준을 고려한 대책 수립
  • 자산배분시 시장유동성 고려한 자산배분의 우선순위 결정

경영 Risk 관리

법률/규정 위반 및 Data관리 미흡, IT System의 Down으로 인해 재무적 손실이 발생할 위험

  • 손익/지급여력 예측 및 계획 대비 실적 차이의 원인 분석
  • 법규/내규 등의 준수여부 및 위반사항 점검
  • 내부통제지침 위반사항 점검
  • 전산시스템의 정기적 점검과 시스템 오류에 대한 대책 수립/시행

채권추심업무 처리절차 안내

레이어 닫기

채권추심업무 처리절차 안내문

당사는 연체안내 및 채권추심업무를 새한신용정보㈜와 에이앤디신용정보㈜에 위탁하고 있습니다.
채권추심은 '채권추심 추심사실 통지' 이후 다음과 같이 이루어집니다.
채권추심 업무진행과 관련하여 문의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새한신용정보㈜(☎ : 02-6320-4761~4) 또는 에이앤디신용정보㈜ CS팀(☎ : 02-3705-4013,4017) 및 담당자에게 연락하여 주시면 친절히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 ① '채무변제촉구문' 등의 우편물을 발송하여 채무상환을 요구하게 되고, 채무변제 불이행 시 불이익(연체정보 등록에 따른 금융거래제한 등)에 대한 안내를 하게 됩니다.
  • ② 우편물과 별도로 전화나 문자메시지를 통해 채무상환을 요구하게 되며, 채무변제 불이행 시 불이익에 대한 안내를 하게 됩니다.
  • ③ 우편물이나 전화 또는 문자메시지 등을 통한 채무상환 요구에도 불구하고 변제가 이루어지지 않거나 귀하와 연락이 닿지 않는 경우에는 우편물이나 전화 또는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방문'에 관한 사전 안내를 한 후 채무상환 요구나 소재파악 또는 재산조사 등을 위해 자택이나 근무지, 기타 소재지에 대한 방문을 할 수 있습니다.
  • ④ 상당기간 채무변제가 이루어지지 않을 경우 우편물이나 전화 또는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채권자 또는 채권자협의회에 의한 채무금액 강제회수에 관한 법적조치(가압류신청, 지급명령신청, 강제경매신청 등) 예고통보를 할 수 있으며, 이에 불구하고 변제가 이루어지지 않는 경우에는 법원으로부터 집행권원을 부여받아 강제집행을 통한 채권 회수를 하게 됩니다. 그 밖에도 채권자 또는 채권자협의회에 의하여 법원에 재산관계명시신청이나 채무불이행등록 신청이 이루어질 수 있습니다.

불법채권추심 대응요령

당사는 연체안내 및 채권추심업무를 새한신용정보㈜와 에이앤디신용정보㈜에 위탁하고 있습니다.
다음과 같은 사실이 발생한 경우 새한신용정보㈜(☎ : 02-6320-4761~4) 또는 에이앤디신용정보㈜ CS팀(☎ : 02-3705-4013,4017)으로 연락 주시면 적극 도움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① 채권추심자의 신분이 의심스러울 경우

    채권추심자가 방문, 전화 등으로 처음 접촉해 올 때는 신분을 확인할 수 있는 증표(사원증 또는 신용정보업종사원증)를 제시토록 요구하시고, 만일 이를 제시하지 못하거나 사진 미부착 · 훼손 등 신원이 의심스러운 경우 소속회사나 신용정보협회(전화:02-3775-2761~3, 홈페이지:www.cica.or.kr)에 재직여부 등을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또한 채권추심자가 검찰 · 법원 등 사법당국을 사칭하거나 법무사, 법원집행관, 법원집행관대리 등의 사실과 다른 직함을 사용할 수 없습니다.

  • ② 추심채권이 추심제한요건에 해당할 경우

    본인의 채무가 추심제한요건(채무부존재 소송이 제기된 채권 등)에 해당되는지를 확인하고 추심제한 대상인 경우 담당자에게 서면으로 추심중단을 요청(전화 요청시 통화내용이 녹음 됩니다.)하시고 이를 확인할 수 있는 증빙자료를 제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채권추심 제한대상이란?
    판결 등에 따라 권원이 인정되지 않은 민사채권
    채무자가 채권소멸시효 완성에 따라 추심중단을 요청 한 경우
    채무부존재 소송을 제기한 경우
    채무자로부터 신용회복위원회의 신용회복지원 신청사실을 통지받은 경우
    개인회생절차개시 또는 파산..회생에 따라 면책된 경우
    중증환자 등으로 사회적 생활부조를 요하는 경우
    채무자 사망 후 상속인이 상속 포기하거나 한정 승인한 경우
  • ③ 가족 등 제3자에게 채무사실을 알려 주는 행위

    채권추심자가 정당한 사유 없이 가족을 포함한 제3자에게 채무사실을 직접 알리거나 확인시켜주는 행위는 할 수 없습니다.

  • ④ 가족에게 연락하여 채무변제를 요구하는 경우

    채권추심자가 채무자의 가족 · 친지에게 연락하여 채무에 따른 불이익, 도의적 책임 등을 다하기 위하여 대위변제하여 줄 것을 요구할 수 없습니다. 또한 가족 등 제3자가 대위변제 의사를 밝혔다고 하여 제3자의 의사에 반하여 변제 독촉요구를 할 수 없습니다.

  • ⑤ 채권추심회사 명의로 압류 · 경매 등 법적조치를 하겠다고 하는 경우

    채권추심회사는 압류 · 경매 또는 채무불이행정보 등록 등의 조치를 직접 취할 수 없으므로 이러한 법적절차 진행을 직접 조치를 하겠다고 채권추심자가 채무자에게 이야기할 수 없습니다. 다만, 채권자 또는 채권자협의회에 의해 법적조치가 진행될 수 있다고 안내하는 행위는 가능합니다.

  • ⑥ 채권추심자가 채무대납 등을 제의하는 경우

    채권추심자가 채무를 대납해주겠다고 제의하거나, 대부업자, 카드깡 · 사채업자 등을 통한 자금 마련을 도와주겠다고 권유할 수 없습니다.

  • ⑦ 채권자 또는 채권추심회사명의 계좌 이외의 계좌로 입금을 요구하는 경우

    채권추심을 담당하는 직원 등이 현금 또는 본인계좌로 입금을 요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